대전일보 로고
최종편집일 : 2017-12-17 23:55

향긋한 달래로 봄의 향기를 느껴보세요.

2017-03-20기사 편집 2017-03-20 13:51:34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달래
[청양]청양에서는 봄철 나른해진 심신에 상큼한 비타민이 돼 줄 향긋한 달래 수확이 한창이다.

달래는 냉이와 함께 대표적인 봄나물로 톡 쏘는 매운맛이 미각을 자극하면서 비타민C와 칼슘 함량이 높아 봄철 춘곤증과 빈혈예방 등에 좋은 기능성 채소로 각광을 받고 있다.

청양군에 따르면 현재 4kg 한 박스에 2만8000원대의 가격으로 출하되고 있어 새로운 봄철 소득 작목으로 기대를 모으며 자체 종구 생산을 지속적으로 늘려나갈 계획이다.

목면 화양리 재배농업인 이성한 씨는 "달래는 품질과 맛, 향기 모든 면에서 일품인 무공해 웰빙 식품으로 청양지역은 협소한 경지면적, 고령화 등 영농환경이 불리하나 2중 시설하우스 보온재배로 출하시기를 앞당긴다면 봄철 농가소득 증진에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군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청양산 달래는 겨울철과 봄철 입맛을 돋우는데 그만으로 겨울철 재배농가의 효자 소득원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청양군은 산야초 및 기능성 작목 육성의 일환으로 달래재배농업인을 지속적으로 육성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박대항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한남수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