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서산서 투표 후 휴대전화로 투표용지 촬영한 50대 적발

2018-06-13기사 편집 2018-06-13 13:08:41

대전일보 > 정치 > 2018 6·13 지방선거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투표 후 휴대전화로 투표용지를 촬영한 50대가 적발됐다.

서산시선거관리위원회에 따르면 13일 오전 10시 35분경 인지면 차동초등학교에 마련된 제3투표소에서 투표용지를 촬영한 A(58)씨를 적발했다.

A씨는 1차 투표용지를 받고 기표소에 들어가 투표용지를 촬영했으며, '찰칵' 소리를 들은 선관위 직원들에 의해 현장에서 적발됐다.

휴대전화에 저장된 촬영본은 삭제됐고, 해당 투표용지도 무효처리됐다.

서산시선관위 관계자는 "기표소 안에서는 어떤 경우라도 투표용지를 촬영할 수 없다"며 "이를 위반할 경우 처벌받을 수 있는 만큼 각별히 주의해 달라"고 당부했다. 박계교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박계교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