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옥천 오대리 주민들 배타고 투표

2018-06-13기사 편집 2018-06-13 14:56:07

대전일보 > 문화 > 포토뉴스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대청호 연안 옥천 오대리마을에서 투표하기 위해 배로 이동해 오토바이를 투표장소로 이동하고 있다. 사진=옥천군 제공
[옥천]육지 속 섬으로 불리는 옥천군 오대리 마을 주민들이 13일 배를 타고 옥천읍 제2 투표소인 옥천죽향초등학교를 찾아 투표했다.

5가구 마을주민 대부분 사전투표를 했지만 이날 선착장에 도착한 뒤 배에 싣고 온 오토바이를 타고 약 3㎞ 떨어진 투표소로 이동해 투표했다.

마을주민 권병학(71)씨는 "투표소 가는 길이 멀지만 지역살림을 책임질 일꾼을 뽑는데 참여하기 위해 서둘러 집을 나섰다"고 말했다. 육종천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육종천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