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농협중앙회 범농협 글로벌 경영전략회의 개최

2018-06-13기사 편집 2018-06-13 16:09:02

대전일보 > 경제/과학 > 금융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해외사무소 사업현황과 세부 수익성 관리방안 점검

첨부사진1
농협중앙회(회장 김병원)는 12일 농협중앙회 본관 중회의실에서 허식 부회장 등 임직원 3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범농협 글로벌 경영전략회의를 개최했다.

농협은 14개국, 601명 규모(2017년말 기준)의 글로벌 사업을 실시하고 있으며 이날 회의는 6개 계열사 CFO와 글로벌사업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농협은 이날 경제사업과 금융사업을 융합한 농협만의 특색있는 사업추진을 통해 새로운 수익창출 필요성을 강조했다.

허식 부회장은 농협이 추진 중인 해외사무소의 사업현황과 세부적인 수익성 관리방안을 점검한 후 "향후 발생가능한 리스크를 선제적으로 관리할 수 있도록 역량을 집중해 줄 것"을 당부했다.

농협관계자는 "정체된 경제성장률, 포화된 국내시장을 감안, 향후에도 적극적으로 글로벌 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라고 밝혔다.곽상훈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곽상훈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