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김병우 충북도교육감 당선인 "꿈 실현되는 교육 만들 것"

2018-06-13기사 편집 2018-06-13 23:13:54

대전일보 > 정치 > 2018 6·13 지방선거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김병우 충북도교육감 후보가 13일 청주시 서원구 분평동 선거캠프에서 승리가 확실시 되자 꽃다발을 목에 걸고 지지자들과 환호하고 있다. 사진=김병우 선거캠프 제공
충북교육의 지속가능한 변화를 선택해 주신 도민 여러분의 명령을 영광스럽게 받들겠다. 화합과 사랑으로 더 큰 충북교육의 새날을 이루라는 소명으로 삼겠다. 모든 아이들이 걱정 없이 꿈꿀 수 있도록 돕겠다. 더 겸손하게 듣고, 한 발 더 뛰며 우리 아이들의 꿈이 자라고 실현되는 교육으로 충북교육을 더 행복하게 만들겠다. 함께 성장하는 교육희망의 숲을 가꾸어 갈 수 있도록 도민 여러분의 따뜻한 격려와 성원을 부탁드린다. 김 당선자는 충북대학교 사범대학을 졸업한 뒤 지난 1980년부터 2006년까지 26년간 충북도내 중학교에서 국어를 가르쳤다. 1989년 전교조 결성에 앞장서면서 4년여 동안 해직이라는 아픔을 겪기도 했다. 2010년 6·2 지방선거에서 첫 출사표를 던졌지만 고배를 마신 뒤 2014년 6·4 지방선거에서 충북 첫 진보 교육감에 당선됐다. 그가 재선에 성공하면서 4년간 공을 들여온 행복씨앗학교의 내실을 다지고 수업혁신, 교실혁신을 확산시켜 교육혁신의 꽃을 피울 것으로 기대된다.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