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대전 서구, 행복서구 현안 대응 TF팀 발대식 개최

2018-10-11기사 편집 2018-10-11 17:06:37

대전일보 > 사회 > 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대전 서구는 11일 구청 대회의실에서 자치분권 선도와 지속가능한 성장을 위한 전담조직 '행복서구 현안 대응 TF팀' 발대식을 개최했다.

TF팀은 부구청장을 단장으로 각 부서의 핵심 업무 담당자 28명이 참여해 총괄팀, 자치분권팀, 지역현안팀 등 3개 조직으로 운영된다.

총괄팀은 중앙·시의 자치분권 추진사항에 능동적으로 대응하며 법, 제도개선 등의 업무를 추진한다. 또 자치분권팀은 시·구간 권한 조정사무의 발굴과 위임사무에 대한 조직·인력·재정 지원 실태 등을 분석하는 역할을 수행한다. 지역현안팀은 서구의 미래 먹거리 산업 발굴과 지역 활성화 대책을 수립하고 각종 지역현안의 해결방안을 모색하게 된다.

임진찬 단장은 "하나 된 힘으로 자치분권을 선도하고 지역현안 해결에 매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박영문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박영문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