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얼음이 만든 추상화

2019-01-10기사 편집 2019-01-10 15:10:55

대전일보 > 문화 > 포토뉴스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

널뛰는 날씨속에 얼음이 얼었다 녹았다를 반복하면서 다양한 모양을 만들고 있다. 나뭇잎과 꽃이 얼어 붙어 박제가 되고 얼음눈위의 오리발자국은 고암의 문자추상 작품을 보는 듯하다. 얼어붙은 기포의 모습은 마치 우주의 신비한 모습을 보여주기도 한다.10일 대전시 유등천과 갑천 유성천 일원에서 촬영한 얼음속 모습이 다양한 추상화를 만들고 있다.빈운용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첨부사진2

첨부사진3

첨부사진4

첨부사진5

첨부사진6

첨부사진7

첨부사진8

첨부사진9

첨부사진10

첨부사진11

첨부사진12

첨부사진13

첨부사진14

첨부사진15

첨부사진16

첨부사진17

첨부사진18

첨부사진18

빈운용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