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동구, 공용시설물 보수 지원사업 추진

2019-01-10기사 편집 2019-01-10 16:23:15

대전일보 > 사회 > 행정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대전 동구는 지역 노후 공동주택의 주거환경 개선을 위한 공용시설물 보수 지원사업을 추진한다고 10일 밝혔다.

지원 대상은 사용검사 후 10년 이상 경과한 20세대 이상 공동주택 69곳이다. 임대주택과 지원 받은 지 5년이 넘지 않은 공동주택은 제외된다.

접수 기간은 2월 한 달 간이며 사업예산 범위 내에서 단지 당 최대 1000만 원까지 지원된다.

지원 항목은 단지 내 관통도로와 보도·가로등·하수도 시설물 보수 및 준설, 어린이놀이터 및 경로당·작은 도서관 보수 등이다.

황인호 청장은 "공동주택 내 노후시설 개선을 위한 이번 사업에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박영문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박영문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