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동춘당 문화제 19-20일 대전 동춘당 역사공원서 개최

2019-04-15기사 편집 2019-04-15 18:01:07

대전일보 > 대전 > 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

대전 대덕구는 19-20일 동춘당 역사공원 일원에서 '제23회 동춘당 문화제'를 한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문화제는 '새로운 대덕, 새로운 천년의 역사를 새기다'라는 부제로 열린다. 동춘당 문화제는 회덕의 선비 동춘당 송준길(1606-1672) 선생의 사상과 학문적 업적을 기리고 전통문화의 계승과 발전을 위해 1996년 시작됐다. 첫날인 19일 송준길 선생을 기리는 유교 제례인 숭모 제례로 문화제의 시작을 알린다. 개막 축하공연에는 모듬북 공연, 퓨전국악이 펼쳐진다. 가수 장덕철, 써니힐도 공연한다. 둘째 날은 전국 휘호 대회와 전통문화체험, 한시 낭송, 민요, 색소폰, 대학생동아리 공연, 문정공 시호 봉송행렬 등이 진행된다. 대전시 무형문화재인 국화주 시음, 다도체험, 전통음식 만들기 등 다양한 체험 부스도 마련됐다.김용언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용언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