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농촌선교연구소, 목원대에 장학기금 1억 원 전달

2019-05-15기사 편집 2019-05-15 14:38:40

대전일보 > 사회 > 교육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최태영(왼쪽) 농촌선교연구소장이 15일 목원대 채플에서 권혁대 목원대 총장에게 장학기금 1억 원을 전달했다. 사진=목원대 제공

목원대학교는 최태영 농촌선교연구소장이 교내 채플실을 방문해 장학기금 1억 원을 전달했다고 15일 밝혔다.

최 소장은 "한국교회 중 50% 정도가 농촌에 위치해 있어 농민들을 위한 선교훈련을 받은 농촌목회자 양성이 절실하다"며 "목원대가 건학이념을 잘 살려 농촌목회자 양성에 적극 나서 주시고 농촌목회 지망생과 농촌목회자 자녀의 교육을 위해 힘써달라"고 말했다.

앞서 지난달 목원대와 농촌선교연구소는 미래 농촌 목회자 양성 지원을 위한 프로그램 개발 및 시행, 농촌목회를 위한 현장실습교육 및 정보공유 등을 골자로 하는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주재현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주재현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