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대산해양수산청, 휴가철 특별수송대책 시행

2019-07-23기사 편집 2019-07-23 13:46:33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서산]대산지방해양수산청(이하 대산해수청)은 여름 휴가철을 맞아 외연도, 원산도, 삽시도 및 난지도 등 충청지역 주요도서를 찾는 여객들의 특별수송대책을 시행한다고 23일 밝혔다.

대산해수청은 25일부터 내달 11일까지 범정부적으로 추진하고 있는 하계휴가철 특별수송대책 일환으로 여객선 이용객들에게 각종 편의를 제공할 계획이다.

특별수송대책기간 동안 대천-영목(보령), 도비도-대난지도(당진), 안흥-가의도(태안) 등 충청지역 7개 항로에 지난해와 같은 수준인 5만4000여 명이 이용할 것으로 예상하고, 여객선 증회운항, 승선인원 증원, 여객선 운항시간의 탄력적 조정, 임시주차장(도비도항) 및 주차요원 확보 등을 통해 여행객 수송에 만전을 기할 방침이다. 박계교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박계교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