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충북 우호돈 소방위, 세계소방관 팔씨름 동메달

2019-08-13기사 편집 2019-08-13 10:32:51

대전일보 > 사람들 > 사람들(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우호돈 소방위(가운데)가 중국 청두시 센추리시티 국제전시센터에서 열린 세계경찰소방관경기대회 팔씨름 부문(102kg이하 체급)에 출전, 동메달을 획득했다. 사진=충북소방본부 제공

[청주]충북소방본부(본부장 권대윤)는 중국 청두시 센추리시티 국제전시센터에서 열린 제18회 2019 세계경찰소방관경기대회 팔씨름 부문(102kg이하 체급)에 출전한 우호돈 소방위(청주서부소방서 대응구조구급과)가 동메달을 획득했다고 13일 밝혔다.

우 소방위는 2010년 대구에서 개최된 제11회 세계소방관경기대회에서도 팔씨름 부문 동메달을 수상한 바 있다.

청주서부소방서 대응구조구급과에서 화재조사관으로 근무하고 있는 우 소방위는 "충북소방의 저력을 세계에 나타내 기쁘다고"며 "강인한 체력이 곧 소방력으로 나타나기 때문에 지속적으로 체력단련에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세계경찰소방관경기대회는 2년마다 개최되는 국제대회로, 각국 전·현직 소방관과 경찰관이 참가해 스포츠 경기를 통해 친선을 도모하는 행사다.

1985년 미국 캘리포니아주 새너제이에서 첫 대회가 열렸으며 올해로 18회째를 맞았다.

충북소방본부는 권대윤 소방본부장을 포함해서 도내 소방관서에서 활동 중인 소방공무원 선수단과 응원단 등 20명을 파견했으며, 마라톤, 육상, 태권도, 소방관 장애물 경기 등 21개 종목에 출전하고 있다. 김진로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진로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