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충청권 9일 아침 기온 '뚝'…충남 일부 내륙 서리

2019-10-08기사 편집 2019-10-08 18:00:17

대전일보 > 사회 > 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9일 지역별 서리 발생 예상 분포도. 사진=대전지방기상청 제공

한글날인 9일 대전·세종·충남은 아침 기온이 10도 밑으로 떨어져 쌀쌀할 것으로 보인다.

대전지방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대전·세종·충남지역은 중국 산둥반도 부근에서 남동진하는 고기압의 영향을 받아 맑겠다.

하지만 8일 오후 북서쪽에서 유입되는 찬 공기의 영향으로 아침 기온이 큰 폭으로 떨어지겠다.

충청권 아침 최저기온은 2-10도에 그쳐 평년(8-11도)보다 5도 이상 떨어져 쌀쌀하겠다.

충남 계룡, 청양 등 충남 내륙지역에는 서리가 내리거나 일부 산지는 얼음이 어는 곳도 있겠다.

낮 기온은 19-21도를 기록, 평년(22-23도) 수준을 회복하겠다.

10일 아침 기온은 7-12도, 낮 기온은 19-21도의 분포를 보이겠다. 김용언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용언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