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573돌 한글날’ 해외로 수출된 한글 알아보니

2019-10-08기사 편집 2019-10-08 18:29:00

대전일보 > 기획 > 카드뉴스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올해로 한글날이 573돌을 맞은 가운데 세계 곳곳에서 한글과 한국어를 배우려는 붐이 일고 있다. 외국인들에게 한국을 알리는 것과 더불어 멸종위기의 언어를 보존하는 등, 그야말로 ‘열일’하고 있는 한글의 현황을 알아봤다. 이수진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첨부사진1

첨부사진2

첨부사진3

첨부사진4

첨부사진5

첨부사진6

첨부사진7

첨부사진8

첨부사진9

첨부사진10

첨부사진11

첨부사진12

첨부사진13

이수진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