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세우리병원, 자원봉사연합회 결식아동돕기 사랑의 동전 전달

2019-11-07기사 편집 2019-11-07 16:55:14

대전일보 > 사회 > 건강/의료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정호 세우리병원장(오른쪽)이 최근 병원 임직원들이 지난 1년간 모은 동전을 대전시자원봉사연합회에 전달하며 '100원의 기적 사랑의 동전 모으기' 캠페인에 참여했다. 사진=세우리병원 제공

세우리병원 임직원은 지난 1년간 모은 사랑의 동전이 지역 결식아동에 지원될 수 있도록 자원봉사협회에 전달했다.

정호 세우리병원장은 최근 병원 로비에서 '100원의 기적 사랑의 동전 모으기'행사를 통해 모아진 모금액을 박희순 대전시자원봉사연합회 동구지회장에게 전달했다.

정 원장은 "점차 추워지는 날씨로 결식아동의 보호가 시급한 시기에 사랑의 동전 모으기 행사에 시민들의 관심과 참여를 부탁 드린다"라고 말했다.

정 원장은 복지만두레 활동과 함께 방송 다큐멘터리 프로그램을 통해 한 달에 두 명씩 무료진료에 나서기도 했다. 또 매년 김장봉사를 위해 자원봉사연합회에 1000만 원을 지원하는 등 꾸준히 봉사활동을 해오고 있다.조수연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조수연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