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대전시의회 예결위 대암초 현장방문

2019-12-04기사 편집 2019-12-04 15:05:08      정성직 기자 noa8585@daejonilbo.com

대전일보 > 정치 > 지역정가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사진=대전시교육청 제공

대전시의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는 4일 초등학교 이동식 생존수영 교육장에 대한 운영 실태를 점검하기 위해 대암초를 방문했다.<사진>

예결위원들은 시교육청 관계자에게 초등학교 1-2학년에 대한 생존수영 교육지원 대책과 이동식 수영장의 효율적인 운영방안을 마련해 달라고 촉구했다.

우승호 예결위원장은 "특별교부금, 전입금 등으로 초등 생존수영 교육에 24억 3900만 원의 예산이 지원된다"며 "일각에서 예산안 대비 사업의 효과가 미미해 개선대책이 필요하다는 의견이 나와 현장의 목소리를 듣고 소통하기 위해 이번 현장방문을 실시했다"고 말했다.정성직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정성직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