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대전 어은동 도시재생, 정주환경 생산성 우수사례 선정

2019-12-05기사 편집 2019-12-05 11:47:50      김용언 기자 whenikiss99@daejonilbo.com

대전일보 > 대전 > 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대전 유성구는 행정안전부와 한국생산성본부가 주관한 제9회 지방자치단체 생산성 대상에서 정주환경 분야 우수사례로 선정됐다고 5일 밝혔다.

구가 추진한 어은동 도시재생뉴딜사업은 지역 주민, 상인, 청년 공동체가 주체가 돼 지속가능한 지역발전을 주도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올해 생산성 대상에는 전국 175개 지자체가 응모했다. 한국생산성본부는 취업자 증가율, 주민참여예산 수준, 출산 증가율 등 20개 지표를 기준으로 생산성 지수를 측정했다.

정용래 구청장은 "이번 수상은 주민들이 도시재생사업에 자발적으로 참여한 결과"라며 "앞으로도 주민들이 스스로 삶의 터전을 원하는 환경으로 만들어 갈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김용언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용언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