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농협 중앙회장 선거 임박… 공명선거 실천 결의대회

2020-01-14기사 편집 2020-01-14 14:17:16      이용민 기자 min54659304@daejonilbo.com

대전일보 > 사회 > 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농협중앙회가 14일 서울시 중구 새문안로에 위치한 본관 대강당에서 공명선거 결의대회를 열었다. 사진=농협중앙회 제공

전국 230만 농민 대표를 뽑는 농협중앙회장 선거를 보름여 앞두고 농협중앙회가 공명선거 결의대회를 열었다.

농협중앙회 및 계열사 임직원 800여 명은 14일 서울시 중구 새문안로에 위치한 본관 대강당에서 제24대 중앙회장 선거에서 공명선거 실천을 다짐했다.

허식 부회장(회장직무대행)은 "이번 선거를 공정하고 깨끗하게 치러 농업인의 자긍심을 살리고 국민의 신뢰를 더 높이는 계기로 만들어 나갈 수 있도록 공명선거에 적극 동참해 달라"고 당부했다.

선거는 이달 31일 치러질 예정이다. 현재까지 등록된 예비후보자는 13명으로 혼전 양상을 보이고 있다.

충청권에서는 김병국 전 충북 서충주 조합장, 이주선 충남 아산 송악 조합장, 홍성주 충북 제천 봉양 조합장이 출사표를 던졌다.

임기 4년 단임제인 농협중앙회장은 비상근 명예직이지만, 농협중앙회 산하 계열사 대표 인사권과 예산권, 감사권을 갖고 농업경제와 금융사업 등 경영 전반에 막강한 권한을 행사할 수 있다.

이용민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용민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