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설 명절 전후 세종전통시장 주변 주차 시간 연장

2020-01-21기사 편집 2020-01-21 09:58:04

대전일보 > 세종 > 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세종시가 설 연휴기간 시민들에게 원활한 교통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특별교통대책을 추진한다.

설날 명절을 맞아 전통시장 이용 활성화와 귀성객 편의 도모를 위해 18일부터 27일까지 10일간 조치원읍 세종전통시장 주변에 대한 주정차 가능 시간을 20분에서 최대 2시간까지 확대 허용한다.

다만, 4대 불법 주정차 금지구역인 소방시설 주변, 교차로 모퉁이, 버스정류소, 황단보도와 인도 위 주차 등 교통소통 방해행위와 보행자 안전을 위협하는 행위에 대해서는 강력하게 단속을 실시할 예정이다.

또, 시외버스 터미널 및 버스 정류장의 환경정비 상태에 대한 점검을 실시해 시내버스의 정상운행과 교통시설물이 원활하게 작동할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하고 있다.

김태오 교통과장은 "설 명절 특별교통대책을 추진해 시민들에게 편리하고 안전한 교통서비스 제공을 위해 만전을 기하겠다"며 "시민 여러분과 방문객 모두 여유롭고 풍요로운 설 명절을 보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장중식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장중식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