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김양희 예비후보, 청주 흥덕 무소속 출마 선언

2020-03-25기사 편집 2020-03-25 14:39:20

대전일보 > 정치 > 4·15 총선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청주]미래통합당 공천 결과에 불복한 김양희 예비후보가 청주 흥덕구에 무소속 출마를 선언했다.

최근 통합당을 탈당한 김 예비후보는 25일 충북도청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의혹 가득한 단수 전략공천을 강행하는 통합당의 불의에 승복할 수 없다"며 무소속 출마 의지를 밝혔다.

김 후보는 "경선 실시를 요구했음에도 근거 없이 전략공천을 강행한 통합당과 정 예비후보는 저의 무소속 출마에 왈가불가할 자격조차 없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김 후보는 청주 4개 선거구의 국회의원 예비후보들에게 'KTX 세종역 신설 저지 및 오송역 사수'를 공동 공약으로 채택해 달라고 제안했다.

앞서 지난 1일 통합당은 청주 상당이 지역구인 4선의 정우택 의원을 흥덕으로 단수 추천했다. 김진로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진로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