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배재대 남유빈 사상 첫 양궁 7관왕… 소속 양궁부도 대통령기 단체전 우승

2020-06-25기사 편집 2020-06-25 16:36:33      김량수 기자 krs8869@daejonilbo.com

대전일보 > 스포츠 > 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배재대 양궁부 단체사진사진=대전체육회 제공

배재대 남유빈(레저스포츠학과 4년)이 대한민국 양궁 역사를 새로 썼다.

남유빈은 지난 22일부터 23일까지 광주국제양궁장에서 열린 제38회 대통령기 전국남여양궁대회에서 사상 첫 7관왕을 달성했다.

이번 대회는 30·50·70·90m, 개인전·단체전 등 기존 6개 종목과 2011년 세계선수권대회 정식종목으로 채택된 혼성단체전이 추가되는 등 총 7개 종목으로 열렸다.

이에 배재대 양궁팀이 혼성단체전에서 우승을 거두며 사상 첫 7관왕을 달성한 것.

2016년 인천체고 재학 당시 남유빈은 제 30회 문화체육관광부장관기 전국체육고등학교 체육대회에서 6관왕을 달성하기도 했다.

남유빈은 "코로나19로 어려운 여건 속 훈련에 매진할 수 있게 양궁부에 관심과 지원을 해주신 분들에게 감사드린다"며 "이번 기세를 몰아 내년으로 연기된 도쿄올림픽에서도 초대 3관왕을 거머쥘 것"이라며 소감을 밝혔다.김량수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첨부사진2금메달을 목에 걸고 있는 배재대학교 남유빈사진=대전체육회 제공


김량수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