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제8대 대전시의회 전반기 마무리…232일간 13차례 회기 운영

2020-06-29기사 편집 2020-06-29 17:44:24      박영문 기자 etouch84@daejonilbo.com

대전일보 > 정치 > 지역정가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전반기 의정활동을 마무리하는 제8대 대전시의회 김종천 의장은 29일 "역대 가장 왕성한 의정활동을 펼칠 수 있도록 믿음과 관심으로 성원해 준 시민과 동료 의원에게 감사하다"고 소회를 밝혔다.

제8대 의회 전반기는 총 232일간 13차례의 회기를 운영하면서 801건의 안건을 심도 있게 처리했다. 여기에 지방의회의 꽃이라 불리는 행정사무감사를 통해 시정 현안을 점검하고 잘못된 관행을 바로 잡기 위해 1080건을 지적하고 조치하는 등 정책감사를 실시했다.

또 시정질문을 통해서는 20명의 의원이 8개 분야 90건의 당면 현안과 문제점을 짚어보고 정책대안을 제시했다. 5분 자유발언에서는 7대 의회 동기간 대비 58% 증가한 84건의 문제제기를 통해 시민의 목소리를 대변하기도 했다.

이밖에 시민들의 애로 및 고충을 민원으로 제기한 민원접수 건수는 7대 의회 전반기 같은 기간(129건) 대비 26% 증가한 162건을 처리했다. 현장방문 역시 동 기간보다 17% 증가한 101개소를 찾았다.

반면 소통 공간으로 개방된 청사 무료 이용자와 본회의장 참관·방청자는 29%, 의정홍보관 방문자는 28% 감소했다. 국제교류 건수도 12% 줄었는데 이는 코로나 19의 영향으로 분석된다.

김 의장은 "의회 출범 당시 여대야소 구도와 높은 초선의원 비중으로 원활한 의정운영을 걱정했었다"며 "하지만 초·재선이상 의원들의 열정과 패기가 조화를 이루고, 자발적인 연구모임 활동으로 의원 역량이 강화되면서 많은 성과를 거뒀다"고 말했다.박영문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박영문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