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한국타이어, 지역경제 활성화 소비촉진 협약

2020-07-30기사 편집 2020-07-30 15:25:00      김용언 기자 whenikiss99@daejonilbo.com

대전일보 > 경제/과학 > 전체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한국타이어는 대전 대덕구청과 '경제야 살아나라' 소비촉진 협약을 맺었다. 사진 왼쪽부터 이근주 대덕구 경제복지국장, 윤정록 한국타이어 대전공장장, 박정현 대덕구청장, 박병국 한국타이어노동조합 위원장이 협약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한국타이어 제공

한국타이어는 지난 29일 대전시 대덕구청에서 박정현 구청장, 윤정록 한국타이어 대전공장장과 박병국 한국타이어 노동조합 위원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경제야 살아나라' 소비촉진 릴레이 협약을 맺었다.

협약을 통해 한국타이어는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 경기침체 극복을 위해 주 1회 이상 지역 식당 이용, 월 1회 이상 전통시장 장보기, 지역화폐 대덕e로움 발급·유통활성화에 협조하기로 했다.

윤정록 한국타이어 대전공장장은 "지역 경제 활성화에 도움이 되는 노력을 지속적으로 펼쳐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국타이어는 코로나19 조기 종식과 확산 방지를 위한 다양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사랑의 열매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5억 원, 충청권 지자체에 7000만 원 등의 성금을 전달했다.

노동조합을 포함한 임직원 봉사단은 신탄진시장과 신탄진역 등 주변 다중이용시설 긴급 방역 봉사활동을 벌였다.

위축된 소비로 어려움을 겪는 대리점주들에겐 10억 원 상당의 예방 물품과 대응 지원금을 지급했다.김용언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whenikiss99@daejonilbo.com  김용언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