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노영민 靑 비서실장 및 직속 5수석 전원 사의표명... "최근 상황 종합적 책임 지겠다"

2020-08-07기사 편집 2020-08-07 14:19:49      송충원 기자 one@daejonilbo.com

대전일보 > 정치 > 청와대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정무 민정 소통 인사 시민사회 등 5명... "사의 수용여부 대통령이 판단 할 사안"

노영민 대통령 비서실장을 포함한 비서실장 산하 수석비서관 5명 전원이 7일 오전 문재인 대통령에게 일괄적으로 사의를 표명했다.

사의를 밝힌 수석은 정무, 민정, 국민소통, 인사, 시민사회 수석 등 5명이며, 국가안보실이나 정책실 산하 수석들은 해당되지 않는다.

청와대 핵심 관계자는 일괄 사의 표명 배경에 대해 "최근 상황에 대한 종합적인 책임을 지겠다는 뜻에서 사표를 낸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 관계자는 '부동산 대책 등에 대한 비판여론을 의식한 것인가'라는 기자들의 추가질문에 "종합적인 판단한 것"이라고만 답했다. 향후 사의 처리 절차 밒 일정에 대해선 "사의를 수용할지 여부는 문 대통령이 판단할 사안"이라고 선을 그었다.

서울=송충원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송충원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