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우애자 대전시의원, '대전시교육청 보건위생 기본조례 일부개정안' 대표발의

2020-09-15기사 편집 2020-09-15 16:20:09      박영문 기자 etouch84@daejonilbo.com

대전일보 > 정치 > 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대전시의회 우애자 의원(국민의힘, 비례대표)은 15일 감염병 확산 등 위기상황 시 필요 물품 지원 근거 마련을 위한 '대전시교육청 보건위생 기본조례 일부개정조례안'을 대표발의 했다.

이 조례안은 감염병 업무 담당자의 역량 강화를 위해 교육감은 보건교사를 포함, 전체 교직원을 대상으로 연수 기회를 마련해야 된다는 내용 등이 담겼다.

우 의원은 "향후 감염병 확산 등 위기상황 시 교육청에서 학교와 학생에게 지원할 수 있는 근거가 마련돼 보다 실질적인 지원이 이뤄 질 것"이라고 말했다.박영문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박영문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