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혁신도시에 묻혔던 '도시융합특구' 경쟁 치열

2020-10-15기사 편집 2020-10-15 18:00:57      문승현 기자 starrykite@daejonilbo.com

대전일보 > 대전 > 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대전 등 광역시 도심에 판교밸리처럼… 대전 자치구 우수 입지 내세워 경쟁

첨부사진1도심융합특구 조성안(예시). 사진=국토교통부 제공

판교 제2테크노밸리 같은 혁신공간을 선도모델로 내세운 정부의 '도심융합특구' 조성계획에 대전지역 5개 기초자치단체가 모두 도전장을 내밀며 치열한 경쟁 양상을 보이고 있다. 지역 특색에 맞게 산업·주거·문화기능을 융합해 공간을 정비하고, 기업을 유치할 수 있는 각종 인센티브가 지원될 예정이어서 도심융합특구는 '대전 혁신도시' 지정 호재와 함께 지역 발전의 새로운 전환점이 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국토교통부가 지난달 23일 열린 제27차 국가균형발전위원회 본회의에서 중소벤처기업부와 공동안건으로 보고한 도심융합특구 조성계획은 전국 5개 광역시 도심내 산업·주거·문화 인프라가 어우러진 고밀도 혁신공간 구축을 골자로 한다. 대전을 포함해 부산·울산·광주·대구 등 지방 대도시가 대상이다. 정부가 제시하는 도심융합특구의 국내 모델은 경기 성남시 시흥동·금토동 일원 43만여㎡ 부지에 조성된 판교 제2테크노밸리다. 판교 2밸리는 국토부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문화체육관광부 등 5개 부처가 창업·벤처기업을 위해 만든 혁신공간이다. 입주사는 현재 450개사로 향후 1000곳 이상으로 확대될 예정이다. 정부는 판교 2밸리 정착을 돕고자 창업기업에 금융지원을 하거나 창업특화공간을 조성하는 등 이른바 패키지 지원정책을 제공했다.

쇠퇴한 방직산업 집적지에서 첨단 지식기반산업지역으로 도시재생에 성공한 스페인 바르셀로나의 포블레노우(Poblenou), 노바티스 등 세계적인 제약회사의 연구개발(R&D)센터가 입주한 싱가포르의 벤처허브 원노스(One-North)는 도심융합특구 조성의 해외 모범사례다. 공공 또는 공공과 민간이 협업해 삶-일-여가(live-work-play)가 균형을 이루는 혁신지구로 평가받는다. 이와 함께 도심융합특구는 도시 외곽에 저밀도 공간으로 개발하는 기존 방식에서 벗어나 도시 중심지에서 고밀도 개발이 이뤄지고, 수도권 소재 기업이 이전하면 이전지원금 혜택을 주거나 R&D·사업화를 지원하는 기업 유치방안도 포함하고 있다. 5대 광역시 기초단체들 사이에서 사활을 건 도심융합특구 경쟁전이 펼쳐지고 있는 배경이다.

대전 5개 자치구도 공히 도심융합특구 사업후보지 신청서를 제출하며 각축전에 나섰다. 먼저 동구·대덕구는 혁신도시 개발예정지인 대전역세권지구, 연축지구와 도심융합특구 간 연계성을 강조할 것으로 보인다. 이들은 각각 철도·교통 혁신클러스터, 과학기술 혁신클러스터로의 성장을 혁신도시 비전으로 삼고 있다. 대전 신도심인 서구와 유성구는 풍부한 주거·상업·문화 시설과 세종·충남·전북권역으로의 양호한 접근성, 부지 확보의 용이성에 방점을 찍을 수 있다. 중구는 대전역과 인접한 원도심으로 도시재생 관점에서 도심융합특구 지정의 필요성을 어필할 것으로 예상된다. 특히 5개 자치구 중 비슷한 여건의 원도심으로 분류되는 동구·대덕구가 혁신도시 입지예정지로 일찌감치 결정되면서 중구 지역사회에서는 상대적인 박탈감을 호소하는 분위기도 적지 않다.

정부는 50만㎡ 이상 부지 확보가 까다롭지 않고 대학이나 공공기관 등 핵심기관과 연계성, KTX 정차역 등 교통 편리성, 주거·상업 등 생활여건 우수성을 도심융합특구 입지조건으로 후보지를 살펴볼 계획인 것으로 알려졌다. 또 지역 부동산시장 과열을 우려해 지자체에 부동산가격 안정화 방안을 요구하는 한편 규제지역으로 묶거나 토지거래허가구역 등으로 지정하는 방안도 검토할 가능성이 크다. 정부는 16일까지 5개 광역시별로 후보지 신청을 받아 현장실사 등 평가를 통해 연말쯤 사업지를 선정한 뒤 내년부터 기본계획 수립, 특별법 제정, 특구 지정을 거쳐 2022년 도심융합특구 조성에 나설 계획이다. 문승현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tarrykite@daejonilbo.com  문승현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