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한국타이어 대전공장서 성형기에 부딪힌 40대 중태

2020-11-19기사 편집 2020-11-19 16:35:24      임용우 기자 wine@daejonilbo.com

대전일보 > 사회 > 사건·법조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한국타이어 대전공장에서 40대 노동자가 성형기에 부딪혀 중태에 빠졌다.

19일 소방당국 등에 따르면 전날 오후 3시 37분쯤 한국타이어 대장공장에서 성형기에 직원 A(46)씨가 부딪혔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머리와 가슴부위가 성형기에 부딪힌 A씨는 의식을 잃고 119 구급대에 의해 대전의 한 대학병원으로 옮겨졌다.

A씨는 의식이 없고 중태인 것으로 전해졌다.

고용노동청은 해당 설비에 대한 사용중지 조처하고 정확한 사고 내용을 조사하고 있다.임용우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wine@daejonilbo.com  임용우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