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대전하나시티즌, 국대 출신MF 이진현 영입

2021-01-06기사 편집 2021-01-06 16:34:16      임용우 기자 wine@daejonilbo.com

대전일보 > 스포츠 > 축구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

대전하나시티즌의 올해 첫 영입은 국가대표 출신 미드필더 이진현이었다.

이진현은 포항제철중-포항제철고 출신으로 각급 국가대표팀을 거쳤다. 2017년 오스트리아 분데스리가 FK 오스트리아 비엔나에 입단하기도 했다.

2018년 포항스틸러스를 통해 K리그에 데뷔한 이진현은 첫해 17경기에 출전해 5득점 1도움을 기록했다. 2018 자카르타 팔렘방 아시안게임에서는 금메달을 획득해 A대표팀에 승선한 바 있다.

지난해에는 대구FC로 이적해 21경기에 출전했으며 미드필더 전역은 물론, 측면 공격수와 측면 수비수 등을 소화할 수 있는 멀티플레이어로 꼽힌다.

민첩성, 기동력, 빠른 스피드 등 강점을 두루 갖춘 것은 물론, 왼발잡이 선수로 킥력이 우수하다는 평가다. 무엇보다 정교한 패스력을 바탕으로 대전의 공격력에 활로를 개척해 줄 선수로 기대를 모은다.

이민성 감독과는 '2018 자카르타 팔렘방 아시안게임' 당시 U-23 대표팀 수석코치로 인연을 맺었다.

이진현은 "대전에서 저를 팀에 꼭 필요한 선수로 불러주신 만큼 기대에 부응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팀과 함께 발전하는 한 해로 만들겠다"고 밝혔다.임용우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wine@daejonilbo.com  임용우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