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23일 아침 한파 예고…큰 일교차 주의

2021-02-22 기사
편집 2021-02-22 16:37:20
 장진웅 기자
 woong8531@daejonilbo.com

대전일보 > 사회 > 전체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23일 아침 낮은 온도와 강한 바람에 의한 한파가 예고돼 각별한 건강관리가 요구된다.

22일 대전기상청에 따르면 북서쪽에서 찬 공기가 유입되면서 대전·세종·충남 등 충청권은 23일과 24일 아침 기온이 22일보다 -10℃ 이상 큰 폭으로 떨어질 것으로 예보된다. 아침 최저기온은 -10℃에서 -3℃로 낮을 전망이다.

바람이 강하게 불면서 체감온도는 더욱 낮아져 매우 추울 것으로 예측된다.

대전기상청 한 관계자는 "기온이 급격하게 낮아져 한랭질환 발생 가능성이 있으니 옷을 따뜻하게 입는 등 보온에 유의하기 바란다"고 말했다. 장진웅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woong8531@daejonilbo.com  장진웅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