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하이안세라믹, 목원대에 2000만 원 기탁

2021-04-07 기사
편집 2021-04-07 15:31:47
 강정의 기자
 justice@daejonilbo.com

대전일보 > 사람들 > 사람들(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7일 목원대에서 안병국 하이안세라믹 대표(왼쪽)가 권혁대 총장에게 대학발전기금 2000만 원을 전달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목원대 제공

안병국 하이안세라믹 대표가 목원대에 2000만 원의 발전기금을 쾌척했다.

안 대표는 7일 목원대에서 열린 발전기금식에서 권혁대 총장에게 발전기금 2000만 원을 전달했다.

하이안세라믹은 2005년 재학생의 장학금 지원과 실무교육을 통한 취·창업 지원, 도자문화 상품개발 등을 목적으로 설립된 기업으로, 졸업생을 대상으로 창업 지원과정과 인턴제, 장기취업 지원 등의 실질적인 프로젝트를 운영하는 등 고용 창출에도 힘쓰고 있다.

한편 목원대 도자디자인학과 학과장인 안 교수가 이끄는 하이안세라믹은 협력업체인 ㈜더클레이와 함께 도자기 유골함을 생산해 국내 1-2위 상조업체에 납품하는 등 민속 도자기를 제작하는 실험실 창업기업이다. 유골함 외에 지역 문화상품으로 도자기 홍보용품 등도 생산하고 있다. 강정의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justice@daejonilbo.com  강정의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