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문 대통령, UAE왕세제에 "바라카원전 운전 개시 축하"

2021-04-07 기사
편집 2021-04-07 16:02:04
 송충원 기자
 one@daejonilbo.com

대전일보 > 정치 > 청와대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한국수출 1호 원전... 문 대통령 "양국 우정 상징"

문재인 대통령은 아랍에미리트(UAE) 아부다비에서 한국의 첫 해외수출 원전인 바리카 원전 1호기가 상업운전을 개시한 것과 관련, 무함마드 빈 자예드 알나흐얀 왕세제에게 축하 서한을 보냈다고 청와대가 7일 밝혔다. 바라카 원전은 한국이 처음 해외에 수출한 원전으로, 6일(현지시각) 상업운전을 시작한 1호기를 포함해 총 4기의 원전이 건설 중이다.

문 대통령은 이번 서한에서 2018년 3월 바라카 원전 건설 완료식에서 무함마드 왕세제와 만난 일을 언급하며 "바라카 원전은 UAE 혁신의 아이콘이자 양국 우정의 상징"이라고 의미부여했다. 그러면서 2·3·4호기 역시 상업운전을 위해 남은 과정을 성공적으로 밟아가기를 기원했다.

이 서한은 UAE '건국 50주년의 해'를 축하하는 의미도 담고 있다는 게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이 설명이다.

문 대통령은 UAE가 지속적인 혁신과 도전을 통해 발전한 것을 높이 평가하고, 지난 2월 UAE 화성탐사선 '아말'의 성공적인 화성궤도 진입을 축하했으며, 오는 10월 개최 예정인 두바이 엑스포에 대한 기대감도 표했다.

서울=송충원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one@daejonilbo.com  송충원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