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
>

내년도 최저임금 9160원으로 결정, 5.1% 인상

2021-07-13 기사
편집 2021-07-13 09:26:40
 임용우 기자
 

대전일보 > 경제/과학 > 전체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그래픽=연합뉴스]

2022년 최저임금이 시급 9160원으로 결정됐다. 올해 최저임금(8720원)보다 5.1% 오른 금액이다.

최저임금위원회는 지난 12일 오후 11시 55분쯤 내년도 최저임금을 9160원으로 의결했다. 내년도 최저임금의 월 환산액은 월 노동시간 209시간 기준 191만 4440원이다. 기획재정부와 한국은행, 한국개발연구원(KDI)의 경제전망치 평균과 소비자 물가상승률, 취업자 증가율 등을 통해 인상률이 결정됐다.

당초 경영계와 노동계가 최종요구안으로 제시했던 금액은 각각 1만 원(14.7% 인상), 8850원이었다. 임용우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