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
>

한국철도, 조달청 혁신시제품 지정 과제 선정

2021-07-14 기사
편집 2021-07-14 17:30:49
 임용우 기자
 

대전일보 > 사회 > 전체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한국철도가 조달청에서 주관한 '2021년 수요자제안형 혁신시제품 도전적 과제'에 선정됐다.

14일 한국철도에 따르면 철도 차량 유지보수 작업자 보호를 위한 '전차선 자동단로기 및 접지장치'를 과제로 조달청에 제안했다.

혁신시제품 도전적 과제 사업은 공기업 등이 필요한 혁신 아이디어를 먼저 제안하면, 민간 기업이 이에 부응하는 시제품을 개발한 다음 수요기관에 공급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이번에 선정된 '전차선 전기회로 자동 개폐기'는 차량 정비 작업이 진행되는 동안 작업자의 유무에 따라 해당 전차선의 전력 공급을 자동으로 제어하는 장치이다. 차량 정비 기지 안에서 이뤄지는 유지보수 작업의 안전성을 크게 높일 것으로 기대된다.

한국철도 관계자는 "한정된 예산으로 맞춤형 고성능·효율 제품을 구입할 수 있고, 민간 분야의 기술혁신과 성장을 지원하는 등 상생 협력할 수 있어 혁신 시제품을 조달 업무에 적극적으로 활용하고 있다"고 말했다.임용우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