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
>

양승조 지사 도쿄올림픽 최인정·장준 선수 격려

2021-08-23 기사
편집 2021-08-23 17:09:05
 정성직 기자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23일 충남 메달 획득 선수 초청해 성과 축하

첨부사진1사진 왼쪽부터 펜싱 최인정 선수, 양승조 충남도지사, 김덕호 충남도체육회장, 태권도 장준 선수.
사진=충남도 제공


양승조 충남도지사는 23일 도청 접견실에서 '2020 도쿄올림픽'에서 메달을 획득한 펜싱 최인정 선수와 태권도 장준 선수의 성과를 축하했다.

최인정 선수는 충남 금산 출신으로 계룡시청 소속이며, 2012 런던올림픽 단체전 은메달에 이어 이번 올림픽에서도 펜싱 에페 단체전에 출전해 은메달을 획득하는 영예를 안았다.

장준 선수는 충남 홍성에서 초·중·고를 거친 지역 토박이로 현재 한국체대 재학 중이며, 생애 첫 올림픽인 이번 대회에서 태권도 -58㎏급에 출전해 동메달이라는 값진 성과를 이뤄냈다.

이 자리에서 양 지사는 두 선수와 지도자·체육 관계자에게 도를 대표하는 운동선수로서 좋은 성적을 거둔 데 대해 감사와 격려를 전하고, 오는 10월 개최 예정인 '제102회 전국체육대회'에서의 선전을 응원했다.

한편 '제102회 전국체육대회'는 경북 구미시 일원에서 열릴 예정이며, 도에서는 최인정 선수와 장준 선수를 포함해 47개 종목에 1700여 명의 선수·지도자가 참가할 계획이다. 정성직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