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
>

충남도민 10명 중 6명 백신 1차 접종 완료

2021-09-01 기사
편집 2021-09-01 16:32:58
 정성직 기자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1차 126만 8800여명·완료 70여만 명…추석 전 1차 70% 달성 기대

충남도내 코로나19 예방 백신 1차 접종률이 60%를 돌파했다. 접종 시작 6개월 만이며, 도는 추석 명절 전 70% 이상 1차 접종 완료 목표를 달성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1일 도에 따르면 8월 31일 기준 1차 접종을 마친 도민은 126만 8881명으로 전체 도민 210만 6946명의 60.2%로 집계됐다.

접종 완료 도민은 70만 2127명으로 33.3%를 기록했다. 18세 이상 도민 접종 대상자 기준 1차 접종률은 70.9%, 접종 완료는 39.3%이다. 전국 접종률은 1차 57%, 완료 30.7%로 파악됐다.

시군별 1차 접종률은 △서천 72.6% △예산 72% △태안 71.6% △논산 71.1% △부여 70.6% 등의 순으로, 접종 완료 비율은 △서천 49.1% △청양 48.3% △부여 47.9% △예산 45.7% △태안 44.8% 등의 순으로 고령층이 많은 군 지역이 높았다.

주요 접종 대상 중 60-74세 1차 접종률은 99.8%로 나타나고, 접종 완료는 △60-64세 76.1% △65-69세 86.4% △70-74세 89.9%를 기록 중이다.

고등학교 3학년 학생 및 고교 직원은 1차 98.2%, 완료 94.7%로 높은 접종률을 보였으며, 교육 및 보육 종사자는 1차 96.4%, 완료 94.5%로 나타났다.

최근 건설·산업·농업 현장을 중심으로 잇따라 확진자가 나오고 있는 외국인의 경우 전체(등록) 6만 4546명 중 2만 5851명(40%)이 1차 접종을 마쳤다.

접종 완료 외국인은 9807명으로 15.2%이다.

도 관계자는 "도내 백신 접종률이 전국 중상위권을 유지하며, 추석 전 1차 접종이 70%를 넘길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라며 "18-49세 청장년 예약이 오는 18일까지 진행되는 만큼, 아직 예약을 하지 않은 도민은 서둘러 달라"고 당부했다. 정성직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