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고속도로 역주행 엽기행각...현역 군인 만취 운전

2019-01-10기사 편집 2019-01-10 14:11:04

대전일보 > 사회 > 사건·법조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육군 하사가 만취상태에서 고속도로를 역주행하다 경찰에 붙잡혔다.

충남지방경찰청 고속도로순찰대에 따르면 10일 새벽 2시 55분쯤 경부고속도로 부산방향 신탄진 졸음쉼터 인근에서 한 운전자가 스포티지 차량이 서울 방향으로 역주행하고 있다고 112에 신고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이날 새벽 3시 30분쯤 청주시 흥덕구 옥산면 경부고속도로 부산 방향 315㎞ 지점에서 역주행하던 운전자를 붙잡았다. 운전자는 육군하사 A(24)씨로 검거 당시 혈중알콜농도는 면허취소수준인 0.170%였다. 경찰이 순찰차 4대를 동원해 해당 차량과 정상 운행 차량에 대해 서행을 유도해 대형 사고는 발생하지 않았다.

경찰은 A씨가 만취상태로 고속도로 36km를 역주행했다고 밝혔다.

A씨는 지인들과 술을 마신 뒤 집으로 돌아가던 중 신탄진 졸음쉼터에서 출구를 헷갈려 반대 방향으로 나오면서 역주행을 한 것으로 보고 있다.

경찰은 A씨를 군 당국에 인계했다. 김성준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성준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