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8회 충청 명품·특산품 대축천
대전일보 로고

국토부·LH, 도시재생 청년인턴십 모집…260명 채용

2019-05-26기사 편집 2019-05-26 15:19:24

대전일보 > 경제/과학 > 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국토교통부와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지역의 도시재생지원센터에서 근무할 도시재생 뉴딜 청년인턴 260명을 선발한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채용은 정부의 청년일자리 창출 정책에 따라 지역 청년들에게 도시재생 뉴딜사업에 대한 실무경험을 쌓을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도시재생 청년인턴은 전국 지자체의 도시재생지원센터 120여 곳에 배치돼 지역자원조사, 주민 의견수렴 및 계획수립, 사업시행, 홍보, 자율 프로젝트 등의 업무를 수행하게 된다.

LH 도시재생지원기구에서 채용을 진행하며, 만 18세 이상 34세 이하의 청년이라면 학력과 성별 등 제한 없이 누구나 지원할 수 있다. 군필자의 경우 병역 의무복무 기간만큼 상한 연령기준이 연장된다.

채용절차는 6월 3일까지 지원서를 접수받고, 서류전형과 면접전형을 거쳐 6월말 최종 합격자를 발표한다.

근무 희망 지역을 지정해 지원할 수 있다. 지역 거주자, 지역 고교·대학 졸업자에게 가점을 부여하며, 취업지원대상자 가점도 있다.

최종합격자는 청년인턴십 발대식 및 사전교육을 실시한 후 7월부터 지자체별 도시재생지원센터에서 근무하게 된다.

세부 전형단계 등 기타 자세한 사항은 도시재생종합정보체계 홈페이지에 게시된 채용공고문을 확인하면 된다.

국토부 관계자는 "도시재생 청년인턴십은 미래의 주역인 지역 청년에게 도시재생사업의 실무경험을 제공해 도시재생 전문 인력으로 성장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조남형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조남형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