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세종충남대병원 지역응급의료센터 개소

2020-10-15기사 편집 2020-10-15 13:44:20      천재상 기자 genius_29@daejonilbo.com

대전일보 > 세종 > 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15일 세종충남대병원 지역응급으료센터의 문이 열렸다. 이날 개소식에는 나용길 세종충남대병원 원장과 송호영 세종소방본부 소방행정과장 등이 참석했다. 사진=세종충남대학교병원 제공

세종충남대병원 지역응급의료센터의 문이 열렸다.

15일 개소식에는 나용길 세종충남대병원 원장과 윤환중 대전충남대병원 원장, 송호영 세종소방본부 소방행정과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해 세종시 최초의 지역응급의료센터 지정을 기념했다.

지난 7월 16일 진료를 시작한 세종충남대병원은 개원 2개월 만인 9월 16일에 시로부터 시설·장비·인력확보 여부 등 현지 실사를 통과해 9월 18일 지정서가 발급됐으며 지정 기간은 2021년 12월 31일까지다.

세종충남대병원 지역응급의료센터는 응급의학과 전문의 10명, 소아청소년과 전문의 6명 등 16명의 교수급 의료진이 구축돼 있으며 응급의학과 전문의와 임상과 당직의의 유기적인 협진 시스템을 통한 응급의료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또 감염의심환자 치료를 위해 응급실 내 음압격리병상 2병상과 일반 격리병상 2병상을 각각 확보했으며 병상 간격을 1.5m로 유지한 응급환자 진료구역 16병상, 소아구역 5병상을 비롯해 소생실, 처치실을 갖춰 효율적이고 효과적인 치료 시스템을 갖췄다.

민진홍 응급의료센터장은 "지역응급의료센터보다 상급 단계인 권역응급의료센터 기준에 부합하는 시설과 장비를 갖춰 골든타임에 중요한 중증응급환자의 신속한 검사와 진단이 가능하고 진료시스템이 취약한 주말이나 휴일, 야간에도 의료 안전망이 구축됐다"며 "세종과 충남·충북 인근지역에서 발생하는 중증응급환자에게 최상의 의료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천재상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genius_29@daejonilbo.com  천재상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