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
>

충남도 태풍 대비 산사태예방대책본부 가동

2021-08-23 기사
편집 2021-08-23 16:55:13
 정성직 기자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24시간 비상근무 체계 유지하며 단계별 대응 활동

충남도는 제12호 태풍 '오마이스'가 북상함에 따라 산사태 피해 방지를 위한 상황관리 체제를 가동한다고 23일 밝혔다.

태풍 오마이스는 이날 한반도를 통과하며 충청권에는 200㎜ 이상 많은 비가 내릴 전망이다.

도는 15개 시군과 산사태예방대책본부를 꾸리고 비상 단계별 대응 활동을 편다. 24시간 비상근무 체계를 유지하고, 유사시 긴급 재난문자를 발송하며, 피해 발생 시 긴급 대응 조치에 나선다.

이상춘 도 산림자원과장은 "태풍을 앞두고 인명과 재산 피해가 발생치 않도록 행정력을 집중하고 있다"며 "산사태 주의보·경보에 귀 기울이고, 유사시 산사태 취약지역에서 신속하게 대피해 달라"고 당부했다. 정성직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