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대전 유성보건소, 치매 홀몸노인 인지활동 지원

2019-05-15기사 편집 2019-05-15 10:28:59

대전일보 > 대전 > 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

대전 유성보건소는 최근 돌봄 사각지대에 놓인 치매진단 홀몸 노인과 가족봉사단을 연계하는 '봄.봄.봄. 가족봉사단'을 발대했다고 15일 밝혔다.<사진>

'나를 봄, 너를 봄, 우리를 봄'을 의미하는 봉사단은 중·고등학생 자녀가 있는 가족으로 구성됐다. 이들은 지역 홀몸 노인과 결연을 맺고 올 한해 건강음식 만들기, 화분 만들기 등 인지활동 지원과 집안청소, 말벗 등의 가사 지원을 할 예정이다.

신현정 보건소장은 "치매를 앓는 홀몸 노인의 신체적 질환과 우울증 극복에 도움을 주기 위해 이 사업을 추진하게 됐다"고 말했다. 김용언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용언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