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
>

김동연, 여야 대선주자에 공통공약 제안

2021-09-14 기사
편집 2021-09-14 16:18:48
 백승목 기자
 qortmd22@daejonilbo.com

대전일보 > 정치 > 전체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이재명·이낙연 긍정적"...단일화 포석에는 선 그어

첨부사진1김동연 전 경제부총리 [사진=연합뉴스]

'제3지대'에서 독자적으로 대권 행보를 이어가고 있는 김동연 전 경제부총리가 14일 여야 양측에 '공통공약'을 마련하자고 제안했다며 이재명 경기지사를 비롯한 대권 주자들이 긍정적으로 수용할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김 전 부총리는 이날 한 라디오 인터뷰에서 "여권의 이재명 후보 쪽에서는 저희 제안을 받았고 실무협의를 하자는 단계까지 와 있다. 이낙연 후보 측에서도 긍정적인 답을 받았다"며 "야당 측에서도 일부 후보들 사이에서 긍정적 검토가 있다는 얘기를 듣고 있다"고 설명했다.

김 전 부총리의 제안인 '공통공약추진시민평의회'는 매 대선마다 공약이나 정부 정책이 대체로 내용이 같기 때문에 미리 공통공약을 찾고, 누가 당선되든 함께 추진하자는 제안이다.

그는 "출마 선언문에서 공통공약추진시민평의회를 제안한 것은 선거 끝난 뒤에는 할 수 없는 일이기 때문에 선거과정에서 공통공약을 추려내서 같이 추진하도록 하는데 다만 그 과정에 시민들 참여시켜서 하자는 얘기를 한 것"이라고 말했다.

김 전 부총리는 공통공약이 후보 단일화를 위한 예비작업으로서 정책연대로 해석되는 데에는 선을 그었다.

그는 "이전에 정책연대라고 하는 것들은 나름대로 선거 과정에서 전략이나 또는 서로의 입장과 당리당략을 결과적으로 추구하는 것들이 많지 않았나 생각한다"며 "(공통공약은) 정치인 뿐 아니라 시민들이 참여해서 이것은 다 같이 약속한 공약이니까 분명하게 추진해야 한다는 점에서 차이가 있다"고 말했다. 서울=백승목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qortmd22@daejonilbo.com  백승목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