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
>

제천 한 초등학생들과 가족 코로나19 집단 감염

2021-11-03 기사
편집 2021-11-03 10:55:31
 이상진 기자
 leesang4532@daejonilbo.com

대전일보 > 사회 > 사건·법조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제천지역 코로나19 집단감염 비상

첨부사진1[그래픽=대전일보DB]

[제천]제천의 한 초등학교 학생들과 가족이 코로나19에 집단 감염돼 방역당국에 비상이 걸렸다.

3일 시에 따르면 전날 30대 여성(제천 539번)과 J초교에 재학 중인 10대 미만 자녀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시 방역당국은 J초교에 임시 선별진료소를 설치하고 학생과 가족 등 1058명을 전수 검사했다.

전날 늦은 오후 11명이 양성 판정을 받은 데 이어 양성 의심 재검자 4명 이날 추가 확진되면서 J초교발 확진자 수는 15명으로 늘었다.

J초교 재학생 8명과 유치원에 다니는 J초교 확진자의 동생의 감염 사실이 확인됐다.

지난 2일 전교생을 귀가 조처한 시 방역당국은 이날까지 J초교와 유치원 등교 중지를 유지하기로 했다.

이와 함께 확진자가 많은 2학년은 오는 12일까지 원격 수업을 진행할 방침이다.

시 관계자는 "제천 지역에서는 처음 발생한 학교 집단 감염 사례라며 하루 만에 확산의 고리를 끊기는 했으나 시민 모두는 보다 철저히 방역수칙을 지켜달라"고 당부했다.이상진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leesang4532@daejonilbo.com  이상진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